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기업은 자신을 성공시킨 바로 그 요인에 의해 실패한다.
특정 분야에서 너무 성공하다 보면 거기에 과도하게 집착해
새로운 적(敵)의 등장을 느끼지 못하기 때문이다.
아니 느끼지 못한다기보다
의도적으로 느끼지 않으려 한다.

`실패가 성공의 어머니`가 아니라
`성공이 실패의 아버지`가 되는 셈이다.

- 김형태 전 자본시장연구원 원장

실패는 성공의 아버지라는 것에 반대되는 글이라 살짝 놀랬는데,
설명을 보니 고개가 끄덕이게 된다.

우리 회사에서 기존 성공요인으로 너무 믿고 있는 것이 무엇인지
다시 한번 돌아봐야 한다는 생각을 들게 한 따끔한 이야기.

prev page next page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 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