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특이한 디자인이 마음에 들어서 종종 알로팝에서 구매를 합니다. 올 겨울은 알로팝에서 구매한 뫼비우스 머플러로~ 그냥 목에 걸치고 한번 꽈서 돌려쓰면 머플러를 묶은 것 같은 모양이 나옵니다. 무난한 검정색으로 가려다가 파란색으로 질렀다능. 케시미어만큼은 아니지만 그래도 따듯합니다.

prev page next page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