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이패드1에 iPhoto를 억지로 설치할 수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바로 설치해봤다. 다행히 탈옥없이 설치가 가능해서 바로 실행에 옮겼다. 이제 큰 화면으로 사진을 열람하고 편집하고 저널도 만들어 볼 수 있겠구나~ 싶었지만...;;

사용하지 못할 정도로 느리다. -_-;; 갑자기 The New iPad가 필요해졌다고 느꼈다. 정말로 어쩔 수 없이 말이지.

설치방법은 여기를 참고.

1년정도 사용하면서 단 한번도 업그레이드 할 생각이 없었는데 왜 갑자기 Pro로 업그레이드 하게 됐는지 모르겠다. 그냥 iPhoto 라이브러리를 맥프로와 맥북프로에서 공유했으면 하는 생각을 했을 뿐인데...;

prev page next page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