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가 어언 14년
Life. 2017.10.08 21:45


오랫만에 들어와본 블로그는 나도 모르는 사이에 14년이란 세월이 흘러있다.
그리고 겉멋에 덜컥 구매했었던 30인치 모니터는 10년째 사용하고 있고
이렇게 시네마 디스플레이 앞에 앉아서 나의 일을 한지 6년이 흘렀다.

열심히 살아온 내 삶의 흔적들이 남아있어서 다행이다.

prev page next page
1 ··· 26 27 28 29 30 31 32 33 34 ··· 9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