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953)
맥 사용자가 PC 사용자보다 IBM에서 더 효율적으로 업무한다 IBM: 맥 사용자, PC 사용자보다 직장에서 더 나은 실적 보이고 더 큰 고가 판매 끝내. IBM, 수년 간 자사 직원들에게 맥 사용 허락하고 PC 사용자와 생산성 비교 맥 사용자, PC 사용자보다 22% 더 나은 실적 보이고 16% 더 높은 고가 판매 딜 완료 현재 IBM 7명 엔지니어, 20만대 macOS 기기 지원 반면에 20명 엔지니어, 20만대 윈도우 기기 지원 랩탑 총 504000대 중 각 OS 점유율: 윈도우 60%, macOS 30%, 리눅스 10% 맥을 그냥 좋아해서 우리 회사에도 맥으로 세팅을 했는데 비교 대상이 없어서 알 수는 없지만, IBM 데이터를 보면 우리 회사도 다른 회사에 비해서 22% 더 효율적으로 일하고 있다고 믿자 😗 출처 : 9to5mac
회사에서 협업하기 좋은 이메일 클라이언트 스파크 (Spark) 이전에 에어메일과 스파크를 비교를 했던 적이 있었는데 그 때는 지메일 라벨 표시가 에어메일이 더 편리해서 얼마 전까지 꾸준히 에어메일을 사용했었는데, 결국 스파크로 변경을 했습니다. 가장 불편하다고 생각했던 라벨은 아주 간단하게 해결이 되서 불편함 없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계정 별 라벨 표시방법 계정 별로 라벨을 표시하는 방법은 사이드 바에 있는 More에서 보고 싶은 계정 옆에 있는 별표를 클릭하면 해당 계정이 사이드바에 표시되어 라벨에 쉽게 접근할 수 있습니다. 회사에서 이사진들과 중요한 메일을 발송하기 전이나 메일로 온 중요한 안건에 대해서 회의를 해야 할 일이 있는데 스파크의 팀 기능이 매우 뛰어나기 때문에 업무의 흐름이 매우 효율적이 되었습니다. 기본적으로 메일에 회의를 하고 싶은 사람을 불러올..
Keychron K1 키보드 with 아이맥 27인치 기계식 키보드를 사용해보고 싶었다. 그게 시작이였다. 기계식 키보드는 쫀득한 맛이 있다, 자꾸 쓸 무언가를 찾게 된다 등등 기계식 키보드를 접한 사람들의 후기들을 보았고 점점 지름신 그 분께서 다가오기 시작했다. 사실 나는 업무상 글을 작성하는 일이 많지는 않았는데 최근 들어서 점점 글을 쓰는 일이 많아졌고, 특히나 유튜브 관련한 업무량이 많아지다 보니 타이핑 하는 시간이 늘어나게 되었다. 그래서 나도 기계식 키보드를 사야겠다고 결정! 키크론 K1 키보드를 구매한 요인은 맥과 호환성 텐리스 키보드(숫자패드 없음) RGB 백라이트 지원 블루투스 지원 키크론 K1은 매직키보드처럼 기본적으로 OSX의 펑션키들이 지원되기 때문에 매직키보드 대신에 사용하는 것으로 문제가 없었다. 실제 사용하는데 있어서도 호환성에..
통제하고 싶다면 통제권을 내어주라 자신의 권한이 제거됐다고 인지할 때 사람들은 저항하는 성향을 보인다. 반대로 자신의 권한이 확장되고 있다고 인지하면 사람들은 그 경험을 수용하고 보람을 느낀다. 역설적이게도 통제권을 내주는 것은 강력한 영향력 행사의 도구다. 통제권을 제공하는 것, 통제권을 행사할 수 있다는 인식을 갖게 하는 것은 궁극적으로 사람들의 행동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최상의 방법이다. - 탈리 샤롯, ‘최강의 영향력’에서
창의력은 그저 이것 저것을 연결하는 일이다 벌이 이 꽃 저 꽃에서 약탈을 해도 일단 꿀을 만들면 그 꿀이 전부 벌의 것이듯, 다른 사람에게서 빌려온 작품도 마찬가지다. 그 모든 걸 바꾸고, 뒤섞고, 자기 작품을 만들어 내는 것이다. - 미셀 드 몽테뉴 아하~ 역시 모방은 창조의 어머니인가?!
못할 것이라는 생각은 스스로를 속이는 가장 큰 거짓말이다 목표를 높은 곳에 두어야 한다. 똑같은 노력이지만 목표가 큰 사람은 큰 곳을 향한 노력이 되고, 먹고 사는 것에 급급한 사람은 뜻이 작기 때문에 작은 노력이 되고 만다. 자신에게 내재된 무한한 능력을 꺼내 쓰자. 스스로 못할 것이라는 생각은 스스로를 속이는 가장 큰 거짓말임을 명심해야 한다. - 워너 메이커
20대 친구들에게 이 영상을 공유해주세요 Life goes by. And it goes by quick. Don't waste those years. Don't waste them. Live them.
문제가 많을 때는 오히려 기뻐하라 문제가 생기지 않는 인생은 어디에도 존재하지 않는다. 문제가 없어지는 것은 죽을 때다. 즉 문제가 있다는 것은 살아 있다는 증거다. 안고 있는 문제가 크면 클수록, 많으면 많을수록 진지하게 살아가고 있는 것이다. 그러니 문제가 있다는 것을 기뻐하기 바란다. - 니와 우이치로, ‘일이 인생을 단련하다.’에서